홍삼농축액 진한거 찾으세요?

홍삼농축액 진한거 찾으세요?​

>

요즘 신랑도 저도 피로가 많이 누적되고쌓여 있기 때문에 회복이 더디고몸에 꼭 필요한 것 같아서같이 찾아서 홍삼농축액을 먹고 있어요.​저는 원체 쓴 맛에 약한 사람인데이건 이름만 들어도 쓴 거라신랑이 몇 번 챙겨 먹는 동안에도엄두가 나질 않아서한 번을 입에 대지 않고 있었어요.​

>

이제 아이도 낳고 나이도 들어가고 있고,또 워킹 맘이 되고 보니까체력이 필수라는 게 느껴져서여러가지 살펴보고 고른홍삼농축액을 먹고 있어요.육아는 100% 체력 전이니까요.​이게 몸에 정말 많이 이로운 거 아시죠?그 중에서도 식약처로부터 공인을 받은기능들은 피로 개선, 혈액 순환,기억력 향상, 항산화 등이 있어요.​

>

이런 이로운 점들 때문인지우리나라에서 정말 많은 사람들이 먹고 있죠.비록 저는 이번에 처음 접하긴 했어요.​신랑과 어떤 걸로 고를까 상의하는데이전에 먹었던 것들은 싫다고 하더라구요.먹어서 몸의 변화를 느끼려고 선택했던 것인데별다른 도움을 받지 못했다고 해요.사실 제가 봤을 때도 남편이 똑같아 보였어요.​

>

여기에 대해 조금 알아본 신랑이꼭 온체식으로 고르기를 원했는데저는 아예 문외한이었기 때문에공부 좀 해서 괜찮은 걸로 골라서남편에게도 도움을 주고 싶더라구요.​동료들에게 묻기도 하고인터넷도 찾아보면서며칠정도 시간을 들여서 알아보고 선택했더니지금 신랑과 저, 제대로 잘 누리고 있어요.이제까지 공들인 게 아깝다고생각이 전혀 안 들었어요.​

>

더 뛰어난 것으로 고르기 위해서꼭 살펴봐야 할 것들이 있는데요.바로 만드는 방식과 흡수율이예요.​이 두 가지를 확인하면퀄리티와 이로운 점 모두제대로 느낄 수 있어요.​그럼 지금부터 알려드릴 게요!​

>

1 만드는 방식​홍삼농축액은 물추출방식과통째로 갈아 넣은 온체식으로 나뉘는데일반적으로 대다수는 전자를 사용해요.​이 경우 전체 중 녹는 것만 먹을 수 있는데수용성은 47.8%로 절반도 채 되지 않아요.몇 차례, 아무리 오래 달여도나머지 52.2%은 함께 받아들일 수가 없고남은 부산물과 함께 버려진다고 해요.이처럼 해당 방법은 섭취할 수 있는 성분이 적어요.​

>

이러한 단점을 보완한 것이통째로 갈아 넣은 온체식이에요.전체를 사용하는 만큼모두 담아 이로운 것들을100% 온전히 섭취할 수 있어요​두 개의 섭취량 차이를 비교해 보면47.8%와 100%로 상당한데변화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꼭 온체식으로 만든 것을 먹어야 합니다.​

>

2 흡수율​우리가 먹는 모든 음식은소화와 흡수가 되어야 변화가 나타나는데단순히 기관을 거친다고 되는 것이 아니라각 분비되는 효소에 의해 작은 입자로분해 후 받아들일 수 있다고 해요.​홍삼농축액도 마찬가지예요.프라보텔라오리스에 의해작은 입자로 쪼개져야 하는데우리나라 사람의 37%는 해당하는 것이아예 없거나 일부 결여되어 있어온전히 흡수하지 못한다고 해요.​

>

몸에서 이걸 받아들이기 위해서는 작은 입자로쪼개져야 하는 만큼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온체식으로 갈아낼 때초 미세 분쇄 기술이사용된 것을 고르면 돼요.​이건 홍삼농축액을 마이크로 미터 급의초 미세한 크기로 갈아내는 기술로입자가 작을수록 흡수가 잘 되는 것처럼잘게 분쇄해 높여준다고 해요.​

>

이를 사용하면 효소가 아예 없거나조금 부족하더라도뛰어난 변화를 기대할 수 있어요.​저희가 먹고 있는 것도 이렇게 골랐어요.완벽하게 신경 쓴 만드는 방식과 흡수율에 더해Rg1 + Rb1 + Rg3 = 15mg/g으로진세노사이드까지 높게 들어 있더라고요.​섭취 방법은 하루에 3~5회 먹으면 되는데신랑이랑 저는 출근 준비를 할 때각자 텀블러에 3회 분량 타서 가져가요.​

>

아침, 점심, 저녁 이렇게 번거롭게 먹을 필요 없이한 통에 담아 시간 날 때마다찾으면 돼서 굉장히 편하더라구요.물에 희석하지 않고 떠서 바로 먹어도 돼요.​진하면 잘 안 떠질 거라고 생각하는데제가 먹는 홍삼농축액은 전혀 그렇지 않아요.걸쭉하게 만들어서 찬물에도 잘 녹고 부드럽네요.​기존에 우리 신랑이 먹던 것은찬물에는 잘 안 녹아서제가 한번씩 타줄 때 마다 항상따뜻하게 타주었거든요​여름에는 시원하게 먹고 싶다고 하는데찬물에 안 녹으니까얼음을 얼려야 하는데 워킹 맘에주말에 육아하는 사람으로써이 과정은 저에게 매우 힘든 일이거든요.​근데 이건 온도에 상관없이잘 녹으니 너무 맘에 들어요.​아직까지는 날이 추워서따뜻하게 차로 마시고 있는데생각한 것보다 더 진한 맛과 향에 깜짝 놀랐어요.저 쓴 거 잘 못 먹는데도 맛있네요.​예를 들어 표현해 보자면탕처럼 먹는 것보다도 괜찮아요.참고로 저에게는 되게 쓴 맛처럼 느껴져서선호하는 타입은 아니거든요.​

>

신랑한테 물어봐 보니 말로는 그동안 먹어온홍삼농축액 중 제일 진하다고 해요.20대 이후로 아침에 컨디션이괜찮았던 적이 없다고 하는데요즘은 덕분에 아주 즐겁게 일어나서많이 흡족하다고 하네요.​퀄리티는 물론 맛까지 완벽해요~패키지 디자인까지 고급스러워서부모님이나 주위 소중한 사람들에게드려도 괜찮을 것 같더라구요.​이제는 보기만 해도 건강해지는 것 같네요.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